본문바로가기

한국 해비타트 Habitat for Humanity Korea

언론보도

신문[굿모닝충청] “헌집 줄게 새집 다오” 특별한 집들이
2017.09.13

2017. 9. 12.


12일 천안 해비타트 마을...‘희망의 집 헌정식


"앞이 캄캄했는데 이젠 새롭게 지어진 보금자리 덕분에 새 희망을 꿈꿀 수 있게 됐어요"

 

12일 천안시 목천읍 교촌리 해비타트 마을의 한 가정에서 특별한 집들이가 있었다.

 

이날 새집으로 입주하는 집주인 성태경씨(45)는 지난 716일 천안의 기록적인 폭우에 산사태까지 겹치면서 살던 집이 전부 소실되는 아픔을 겪었다.

 

그날 성씨의 아내는 집안으로 밀려들어 오는 토사와 물을 피해 겨우 몸만 빠져나왔다.

 

토사에 밀린 냉장고가 집안 출입문을 막아 두 아들이 꼼짝할 수 없는 상황에서 이웃이 창문 사이로 아이들을 구조했다.

 

집안 살림살이는 토사에 묻혔고 외벽은 골조만 남긴 채 처참히 무너지고 말았다.

 

집을 잃고 망연자실한 성씨에게 온정의 손길을 내민 것은 한국해비타트 세종충남지부다.

 

긴급재난모금을 시작했다. 여기에 천안시복지재단도 힘을 보탰다.

 

성씨도 가진 돈을 보태 모아진 금액이 3250만원이다.




기사바로보기 ▶▶▶

첨부파일:

아래의 URL을 복사하여 (Ctrl+C)하여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닫기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링크 공유
아래의 URL을 복사하여 (Ctrl+C)하여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닫기
sns공유하기
맨위로